라이프오브더칠드런

바로후원
SITEMAP

소식

  • 소식
  • 라칠뉴스
home icon

라칠뉴스

라칠뉴스

라칠뉴스

해외현장 보다 긴 호흡으로! -부르키나파소, 과테말라, 엘살바도르

  • 2021.10.27
  • 807

본문

 

라이프오브더칠드런의 아이들은 코로나로 웅크린 몸을 조금씩 풀고 있습니다

부르키나파소 아이들은 태권도를 배우며 자세 교정을 배우고

엘살바도르 아이들은 초록빛 필드에서 그동안 흘리지 못했던 땀을 흘리며 신나게 축구를 합니다

, 과테말라 아이들은 과테말라 독립기념일을 맞이해 다양한 게임 활동을 하며

이제야 비로소 긴 호흡을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f4548e87c5397efa28fd7866e0090ce6_1634608918_4229.jpg 

 

f4548e87c5397efa28fd7866e0090ce6_1634609089_9528.jpg
f4548e87c5397efa28fd7866e0090ce6_1634607973_7135.jpg 

 

다윗그룹홈9월부터 태권도를 배우기 시작했습니다. 하교 후 오후 시간대를 활용해 태권도를 배우며 자세를 교정받고, 아이들의 넘치는 에너지를 태권도 시간에 모두 쏟곤합니다. 어디서도 경험하지 못한 새로움에 아이들의 눈빛은 언제나 반짝입니다. , 가끔은 선생님과 축구를 하기도 하는데, 아이들이 처음 축구공을 접했을 때 손으로 들고 뛰었던 모습에 비하면 현재 아이들의 축구 실력은 이전과 비교할 수 없을 만큼 성장하고 있답니다. 

 

f4548e87c5397efa28fd7866e0090ce6_1634609562_7626.jpg 

한나그룹홈아이들은 부끄럼이 매우 많습니다. 외부에서 사람들이 오기라도 하면 몸을 배배 꼬며 도망가기 일쑤입니다. 몸을 배배 꼬는 습관과 자세 또한 바르지 못한 아이들이 걱정되었던 협력자는 한나그룹홈 아이들에게도 태권도를 가르치게 되었습니다. 동작 하나 따라하는 것조차 부끄러워하는 아이들이었지만, 이젠 제법 발차기, 몸통 찌르기 등 선생님을 따라 열심히 배워가며 자세를 교정받고 있습니다

 

f4548e87c5397efa28fd7866e0090ce6_1634609761_5051.jpg 

 

 

f4548e87c5397efa28fd7866e0090ce6_1634608220_4566.jpg
f4548e87c5397efa28fd7866e0090ce6_1634608220_5737.jpg

 

코로나로 인해 2년 만에 축구장을 오픈했습니다. 흙먼지 풀-풀 나던 축구장에 아이들이 있으니 이제야 비로소 활기가 돕니다. 아이들은 숨 가쁜 호흡으로 인해 오랜만에 건강하고 자유로운 기분을 느낍니다. 자연을 벗삼아 초록빛 필드에서 뛰어노는 아이들의 모습이 부럽기만 합니다..:)  

 

 

f4548e87c5397efa28fd7866e0090ce6_1634610178_0727.jpg 

 

f4548e87c5397efa28fd7866e0090ce6_1634608278_674.jpg
f4548e87c5397efa28fd7866e0090ce6_1634608278_7777.jpg 

 

과테말라 독립기념일은 1821년 스페인으로부터 독립을 기념하는 날입니다. 이번 해는 200주년 기념일(15)을 맞이했습니다. 매년 있었던 독립기념일 행사는 코로나 19로 취소되었습니다. 그러나 방과후학교에서는 과테말라 전통 문양에 독립기념일을 쓰며 국가를 합창했습니다. , 구슬 게임, 고무줄 게임 등을 하며. 오랜만에 아이들의 맑은 웃음소리가 학교에 오랫동안 울려 퍼졌답니다

 

 

개인정보처리방침

닫기

이용약관

닫기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닫기